공공부문 평생교육거버넌스 플랫폼 구축 / 고영상 박사

평생교육에는 국가와 지방자치단체 등의 평생교육진흥자, 평생교육기관처럼 평생교육과정을 직접 제공하는 평생교육 공급자, 국민 학습자 등 다양한 행위 주체가 관계를 맺고 있고, 이들이 효과적, 효율적으로 행위할 수 있는 체계가 필요함. 이를 평생교육 플랫폼으로 정의하여 이 틀의 구조에서 토론 진행 예정 0

지방정부에서 평생학습적 맥락으로 본 거버넌스의 쟁점 / 어재영 진천군 평생교육사

여러 가지 거버넌스의 원칙들 중 강조하고 싶은 것은 이해관계자의 ‘참여’다. 이해관계가 있는 기관간 정치적, 형식적 참여도 나쁘지 않지만, 보다 시민 밀착형 실질적 참여를 지향하면 좋겠다. 유연하게 기능하지 못하는 거버넌스를 지양하고 놋워킹(Kontworking) 거버넌스로 전환해야 하지 않을까?  0

지역 수요자 관점의 평생교육체계 제안 / 정현경 경희대 겸임교수

코로나가 장기화되면서 비대면 교육을 기술과 결합하여 새로운 교육의 장으로 넓히고, 위기를 기회로 만들고 미래형 교육으로 전환하자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위기(재난)가 사회적 약자, 소수자에게는 생존자체를  위협하는 더욱더 심각한 재난으로 다가오고 있다. 이러한 위기상황에서 유예되는 시민의 권리에 대해 평생교육은 고민해야 한다고 본다. 현재의 비대면 랜선의 높은 학습장벽을 어떻게 넘을 것 인가? 를 비롯하여 복지의 틀을 넘어서 … 더 보기

교육자치와 일반자치 협력적 거버넌스 / 이동진 도봉구청장

과거에 비해 현재 교육환경은 많은 변화가 있으며 그 속에서 참된 교육 방향의 전환이 절실하게 요구되고 있습니다. 자치단체도 중앙정부의 위임사무 처리기관으로서의 역할 뿐 아니라 보편적 가치 실현의 주체로 인식하고 가치 실현을 위한 협력으로 각종 행정협의회를 구성하는 등 일반자치의 자각과 변화하고 있습니다.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거버넌스 구축 사례 소개를 통해 주민자치와 결합한 마을교육공동체 활동으로 평생교육을 실현하고 있는 도봉구 사례를 … 더 보기

통치는 줄이고 협치는 늘리자 / 이희수 중앙대 교수

이른바 “Less Government, More Governance’”이다. 모두가 참여하는 양질의 평생교육은 SDG4를 구현하는 것이기도 하다. 이를 위해서는 지방자치법에 평생교육이 본연의 사무로 포함되어야 한다. 21세기 지방자치단체의 장은 행정가일뿐 아니라 교육자여야 한다. 일반행정과 교육행정이 손을 마주잡아야 한다. 이를 위하여 발표자는 평생교육 플랫폼과 거버넌스를 새롭게 짜볼 것을 제안한다. 0

지방분권과 평생교육 혁신 / 김순은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

□ 실질적 자치분권과 주민주권 구현의 의미 ○ 미래사회 변화와 자치분권 – 저출생·고령사회, 4차 산업혁명시대 등 미래사회에는 다양성이 에너지의 원천이고 문제해결의 열쇠 – 따라서 지역의 자율성·다양성‧창의성이 발휘될 수 있는 포용의 공간을 마련하고, 중앙과 지방이 동반자적 관계에서 자치권을 실질적으로 확대하고, 국가발전을 선도하는 새로운 국가운영체계로 전환 필요 ○ 실질적 자치분권과 주민주권 구현의 의미 – 그동안 지방의 정책과정에서 주민참여의 … 더 보기